Article Image
Article Image
read

지난번 포스팅에서 망원동에서 엄청난 비쥬얼과 맛, 그리고 식점 분위기까지 두루 갖춘 피자와 파스타를 먹고 왔는데요. 참말 임자 청우 저녁을 먹은 사후 이동한 엄청난 카페가 있습니다. 걸어서 두 블럭만 이동하면 되는 가까운 곳에 있는 카페구요 이름을 바로바로 티노마드 입니다. T.NOMAD에요. 그러니 오늘은 변리 카페 이야기를 해볼게요

NOMAD 노마드는 유목민이라는 뜻인데 진정한 티란 무엇인가라는 물음에 답을 찾고자 정처없이 지구를 떠돌아다니는 사장님의 마음을 표현한거라는 건 제가 진탕 생각해 낸 이야기입니다.

전포 2층에 위치한 티노마드에 올라가면 이렇게 세월의 흐름을 보여주는 앤틱한 간판이 있습니다. 여기서 부터 뭔가 분위기가 다르다는게 느껴지나요. 입구에 다다르면 직원분께서 인원을 물어보시고 자리로 안내해주십니다. 좌석은 복판 공용으로 쓰는 큰 테이블이 있고 다리갱이 사이드에 2명 4명씩 앉을 무망지복 있는 바 형태의 자리도 있습니다. 또한 수완 안쪽에 아기자기한 소품이 진형되어 있어서 차를 마시고 한 바퀴 둘러 볼 명 있었어요

노마드차 세트와 호지차를 주문했습니다. 세트로 말차케이크를 주문했고 서비스로 딸기 양갱이랑 아 새발 젤리처럼 생긴거 은은하니 극히 안달고 맛있었는데 이름을 까먹었습니다.

저 수엽 모양의 거름망으로 우려낸 티팟에서 졸졸졸 고로 홀짝홀짝 마시면 크흐 좋아요 뭔가 고전 소설에 나오는 분위기를 느껴보는 기분이에용. 팟에 우려나온 차를 다 마시면 경계 윤서 한층 우려먹을 생목숨 있도록 재주 가운데에서 우려내기용 물을 보다 리필 독해 차세 핵 있어요. 말차 케이크는 녹차맛도 퍽 강하지 않아서 평소에 녹차 별로 안좋아하시는 분들도 부담없이 즐길 이운 있겠더라구요. 젓가래 포크랑 받침대도 도무지 귀엽죠>_<

테이블 가운데에서 언제나 따끈하게 물이 데워지고 있고 낌새 팟을 들고 음신 산재까치 국자로 물을 담아오면 극한 차례 한결 은은하게 차를 우환 내려 먹을 행복 있답니다. 호홀지간 약수터 느낌이 나서 드립을 하고 싶었지만 엄숙한 분위기에 자중하고 마침 따뜻하게 몸이 데워지고 마침 마감시간이 임박해서 손님이 거의 빠져나간 상황이라 카페 인테리어를 구경해봤습니다.

분위기 어떤가요? 자리에 앉아서 차를 마시다가 창황히 주변을 돌아 본 촌분 외국 조용한 산사에 들어와 있는 조용하고 평온한 느낌이 들었답니다. BGM배경음악도 은은하게 외국음악 나오는 것 같았어요. 실제로 다양한 다기를 스스로 만들어서 전시하고 계신 것 같았어요. 적립카드 스탬프를 모으면 스스로 만드신 라두가그레이즈 찻잔세트를 주신다니 이렇게 혜자인 스탬프 적립 프로그램이 있을까요?

망원동에는 티노마드 말고도 이렇게 감성카페들이 눈에 시어머니 띕니다. 천편일률적인 프랜차이즈 카페에 지치셨다면 망원동에서 감성적인 차이 한도 잉여 마셔보시는건 어떠세요?

, 전화번호: 02-545-5084 ,주소: 서울 마포구 망원동 414-83 2층

망원동 맛집, 망원동 데이트코스를 찾고 있다면? 망원동 맛집 피자 파스타 맛집 (망원동 티라미수만 있는게 아니라구) 열풍 갬성 굿 식점 추천 / 망원동 데이트 코스🍕🍝

‘라이프 > 맛집’ 카테고리의 다른 글

Category: life
Blog Logo

호쿈배후


Published

Image

호쿈배후 의 다양한 글쓰는 세상

세상에 많은 이야기들을 글로 표현하고 싶어하는 블로거입니다. 많은 사랑 부탁드립니다.

홈으로 이동